default_top_notch
ad38
ad39
default_setNet1_2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이매진컵 2017’ 아산나눔재단과 공동 개최

기사승인 2016.12.28  10:44:14

공유
default_news_ad1

- 내년 5월 한국 대표팀 선발, 1등 팀은 이매진컵 월드파이널 출전

마이크로소프트가 지난 해 주최한 이매진컵 2016에 참가해 개발에 몰두하고 있는 학생들(사진:MS)

마이크로소프트가 전 세계 만 16세 이상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주최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학생 IT 월드컵인 '이매진컵 2017' 한국대표 선발전을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아산나눔재단과 공동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대회는 내년 3월 온라인 예선 원서 마감 후, 내부심사를 통해 8개팀을 선발, 5월 한국대표 선발전을 통해 전 세계 대학생들과 경쟁할 국가대표를 선발하게 된다. 

특히 내년은 행사 개최 15주년을 맞아 다양한 변화가 예고된다. 우선 기존 경쟁 분야인 월드 시티즌십(World Citizenship), 게임(Games), 이노베이션(Innovation) 3개 부문이 하나로 통합되어 진행된다. 이매진컵 2017 월드파이널의 상금 규모도 5만 달러에서 10만 달러로 늘어났으며, 이와 함께 12만 달러 상당의 애저(Azure) 크레딧이 추가로 주어진다.

양사는 ‘이매진컵 2017 한국대표 선발전’ 공동 개최를 비롯해 창업 육성 및 활성화 지원을 위해 서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아산나눔재단의 ‘정주영 창업경진대회’에 기술멘토링 및 자사의 클라우드 플랫폼인 애저를 지원한다. 아산나눔재단은 한국 대표 선발을 위한 심사에 참여하며 이매진컵 2017 한국 대표 선발전 전반을 지원한다.

이매진컵 2016 월드파이널 진출팀 단체사진(사진:MS)

아산나눔재단의 이혁희 팀장은 “전 세계 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차세대 IT 리더들을 위한 성장의 장으로 자리매김한 이매진컵 한국대표 선발전을 공동으로 주최하게 되어 의미가 깊다”며 “패기 넘치는 청년들이 새로운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열정을 나누는 값진 시간을 가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고순동 사장은 “청년창업 지원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는 아산나눔재단과 공동으로 행사를 주최하게 돼 내년 이매진컵이 더욱 풍성하게 치러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많은 한국 학생들이 세계를 향해 더 큰 꿈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적극 활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이매진컵 2017 대회의 주요 내용과 한국대표 선발전 일정, 그리고 참가자들을 위한 주의사항과 Q&A를 진행하는 공식 설명회를 28일 강남구 역삼동 ‘MARU180’에서 개최한다. 이매진컵과 관련한 문의는 해당 이메일(imaginecupkr@microsoft.com)을 통해 가능하다.

한편, 금년 이매진컵 2016 대회는 미국 시애틀 가필드 고등학교(Garfield High School)에서 마이크로소프트 직원 및 파트너 500여명, 가필드 고등학교 학생 200명이 참가한 가운데 지난 7월 26일부터 29일까지 4일간 전세계 34개국 35개 팀이 출전해 치열한 경쟁을 펼쳤으며, 최종 우승은 루마니아의 ENTy팀에게 돌아갔다.

최광민 기자 ckm0081@naver.com

<저작권자 © 세미나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