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38
ad39
default_setNet1_2

KAIST, 국제 인공지능(AI) 기술 워크숍 개최

기사승인 2018.08.08  10:59:43

공유
default_news_ad1

- 8월 20일~22일까지 열리는 ‘AI 월드컵 2018’ 행사 일환으로 AI의 기술적 이해와 알고리즘 개발 방법, 미래 기술 전망 등 다뤄

KAIST 전기및전자공학부 유창동 교수가 진행하는 패널 토론에서는 ‘인공지능과 함께하는 엔터테인먼트’를 주제로 미국, 스위스, 대만, 터키, 한국 등 AI 분야의 대표적 전문가들이 패널리스트로 참가해 인공지능을 활용한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현황과 전망에 대하여 토론할 예정으로 사진은 좌로부터 유창동 KAIST 교수, 올리버 미셸 스위스 사이버봇츠 CEO, 에릭 맷슨 퍼듀대학교, 사넴 사리엘 이스탄불 기술 대학교 교수, Li Tzuu Hseng 국립쳉쿵대학(NCKU) 교수, 차인혁 SKT IoT 사업부문장.(사진:KAIST, 편집:본지)

KAIST(총장 신성철)가 오는 8월 20일(월)부터 22일(수)까지 KAIST 대전 본원 학술문화관(E9) 정근모홀에서‘KAIST 국제 인공지능(AI) 기술 워크숍’을 개최한다. 공과대학(학장 김종환)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워크숍에서는 세계적으로 저명한 AI 전문가를 초빙하여 기조연설, 단기 집중강좌, 패널 토론 등을 진행한다. 이를 통해 AI의 기술적 이해와 알고리즘 개발 방법, 미래의 AI 기술 전망 등을 다룰 예정이다.

이날 스위스의 로봇 시뮬레이터 제작 업체인 사이버보틱스(Cyberbotics)의 대표 올리버 미첼(Olivier Michel)은 ‘AI 시뮬레이션 벤치마크와 경기 운영 툴’을 주제로 기조연설에 나선다. 이어서 미국 퍼듀대학 컴퓨터정보기술학과의 에릭 맷슨(Eric T. Matson) 교수는 ‘AI 기술을 적용한 자율주행차량 운행의 위험 요소 해결 방안’에 대하여 강연한다.

단기 집중강좌로는 KAIST 전기및전자공학부 정세영 교수의 ‘심화 강화학습에 대하여’와 KAIST 전산학부 황성주 교수의 ‘딥러닝을 통한 실시간 스포츠 해설의 생성 방법’이 개설됐다. 각 강좌 당 두 시간동안 진행되며 AI 알고리즘 개발 방법과 차후 AI 경기에 참가하는데 도움이 되는 내용을 전달한다. 또 KAIST 전기및전자공학과 정세영 교수의 ‘샘플의 효율적 심화 강화학습’과 KAIST 바이오및뇌공학과 이상완 교수의 ‘뇌에 영감화된 AI; 로봇 뇌의 공학구조에 대하여’가 플래그쉽 강좌로 열린다.

KAIST 전기및전자공학부 유창동 교수가 진행하는 패널 토론에서는 ‘인공지능과 함께하는 엔터테인먼트’를 주제로 미국, 스위스, 대만, 터키, 한국 등 AI 분야의 대표적 전문가들이 패널리스트로 참가해 인공지능을 활용한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현황과 전망에 대하여 토론할 예정이다.

이미지:KAIST

KAIST는 8월 20일부터 22일까지 ‘AI 월드컵 2018’을 개최한다. 세계 최초로 열리는 제1회 국제 인공지능 축구대회로 ▶AI 축구▶AI 경기해설▶AI 기자 등 총 3개 종목으로 구별하여 진행된다.

토너먼트 형식으로 치러지는 AI 축구는 미국, 캐나다, 대만, 프랑스, 이란, 인도 등 해외팀과 KAIST, 서울대, AI 산업체 연구원 등 국내팀이 참여해 승부를 펼친다. 본선 경기부터 치러지며 8월 22일(수)에 개최될 준결승, 결승전은 일반인 및 청소년에게도 공개할 예정이며, AI 축구 최종 우승팀에게는 상금으로 미화 10,000불, 준우승팀과 3위팀에게는 각각 5,000불과 2,000불이 지급된다.

AI World Cup timetable

KAIST 공과대학 김종환 학장은 “미래 산업을 선도하는 AI 기술은 과거 알파고와 이세돌의 대국 같은 인간 대 기계의 대결을 넘어섰다”며 “이번 AI 기술 워크숍 및 AI 월드컵을 통해 창의적이면서 실험적이고 도전적인 방식으로 학습된 정밀한 알고리즘 기술을 소개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AI 기술 워크숍은 지난 4월 1일부터 오는 8월 19일까지 참가 신청을 받고 있으며 세부 일정, 참가비 등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http://aiworldcup.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광민 기자 ckm0081@naver.com

<저작권자 © 세미나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