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IBM AI 체험행사, 업계 최초 중고생 대상으로 '뉴칼라 페스티벌' 개최

기사승인 2018.07.03  11:05:00

공유
default_news_ad1

- 전국 1300여명의 중고교생, 현직 교사 등 AI왓슨 기반 미니로봇 구동, 디자인씽킹 활용 모바일 앱 기획 등 미래인재교육 체험 예정

행사이미지

한국IBM(대표 장화진)은 4차산업혁명 시대를 위한 인재 육성을 위해 중고교 학생들과 교사들이 인공지능과 디자인싱킹 등 새로운 개념의 미래인재교육을 체험해볼 수 있는 “뉴칼라 페스티벌”을 오는 7월 21일 개포디지털혁신파크에서 개최한다.

‘뉴칼라(New Collar)’는 기존의 블루칼라나 화이트칼라가 아닌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필요한 새로운 직업군을 말한다. 사이버보안, 클라우드 컴퓨팅, 인공지능 및 사물인터넷 등 첨단 산업에 종사하는 뉴칼라는 많은 인력을 필요로 하지만 공급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IBM은 4년제 대학 졸업장보다는 기술과 역량, 커뮤니케이션, 협업, 창의적 문제해결 능력 등 소프트스킬의 적절한 조합을 요구하는 뉴칼라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P-TECH 학교 설립 등 공교육 혁신을 주도하는 동시에,STEM(Science, Technology, Engineering, Mathematics)을 기반으로 한 창의성 교육에 앞장서고 있다.

1000여명의 중고교 학생들과 300여명의 현직교사, IBM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뉴칼라 페스티벌’에서는 IBM의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소형 로봇 제작과 디자인싱킹 방법론을 활용한 모바일 앱 기획 등의 체험학습을 통해 첨단 기술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창의적인 문제 해결 방법을 경험해보는 기회를 갖을 수 있다.

여기에 참가하는 교사들은 IBM 본사와 뉴욕 사이언스 홀과 같은 유수의 교육 전문 기관이 구성한 교사용 플랫폼인 ‘TTS(Teachers TryScience: 학생들이 문제해결시 STEM적 요소를 융합하여 활용하고 해결과정도 스스로 설계할 수 있도록 지도하는 교수법)와 ‘TJ 봇 메이커’, ‘IBM 디자인싱킹’ 등에 대한 특별교사연수를 이미 마쳤다.

오는 7월 21일 토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되는 ‘뉴칼라 페스티벌’은 ‘TJ 봇- IBM 왓슨 메이커’와 ‘IBM 디자인싱킹’ 두 가지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오전에 진행되는 ‘TJ 봇- IBM 왓슨 메이커’에서는 기업용 인공지능으로 유명한 IBM 왓슨의 기술을 활용하여 라즈베리파이와 종이로 만든 간단한 소형 로봇인 ‘TJ 봇’을 구동시켜봄으로써 인공지능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학생들은 이미 프로그래밍 되어있는 명령어를 사용하거나, 창의력을 발휘해 왓슨 기술을 이용한 새로운 구동 방식을 개발할 수 있다.

오후에 진행되는 ‘IBM 디자인싱킹(IBM Design Thinking)’은 4가지 모바일 앱을 기획해보는 과정을 통해 사용자 중심의 결과물을 만들기 위해 팀과 협업하고, 커뮤니케이션하면서 ‘디자인싱킹’ 방법론을 체험해보고, 창의적이고 논리적인 사고과정을 경험하도록 구성되었다.

한편 행사에 참여를 원하는 학생은 오전 ‘TJ 봇- IBM 왓슨 메이커’와 오후 ‘IBM 디자인싱킹(IBM Design Thinking) 프로그램’ 중 하나를 선택하여 행사홈페이지(바로가기)에서 신청할 수 있다. 각 프로그램별 선착순 500명까지 신청 받으며, 참가비는 무료다. 참가자는 7월 13일(금요일) 오후 5시 문자로 개별 통보할 예정이며, 행사 관련 자세한 내용은 개포디지털혁신파크 웹사이트(바로가기)에서 제공된다.

최광민 기자 ckm0081@naver.com

<저작권자 © 세미나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